고객센터

그룹소식

그룹소식 제목, 조회, 등록일을 나타낸 표
삼양이노켐, 친환경 화이트바이오 소재 ‘이소소르비드’ 생산공장 국내 최초 준공 Print
계열사명 삼양이노켐 작성자 관리자 조회 191 등록일 2022.11.24

- 군산 자유무역단지 내 7천평 부지에 국내 최초, 세계 두 번째로 이소소르비드 생산 공장 준공

- 기존 석유 유래 소재 대체해 플라스틱, 도료 등의 생산에 사용…연산 약 1만5천톤 생산능력, 향후 3~4만톤 규모까지 증설 계획

- 강호성 대표, “성장하는 화이트바이오 소재 시장을 개척하고 플라스틱 탄소 배출 저감에 기여해 ESG 경영 실현할 것”

 

▲ 삼양이노켐이 16일 전북 군산에서 이소소르비드 상업화 공장 준공식을 했다. (왼쪽부터) 삼양이노켐 강호성 대표, 최이환 군산 세무시장, 삼양패키징 김정 부회장, 삼양사 김량 부회장, 강임준 군산시장, 김관영 전북도지사, 삼양홀딩스 김윤 회장, 황수성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혁신성장실장, 삼양사 김원 부회장, 김해기 군산지방해양수산청장, 삼양홀딩스 엄태웅 대표, 신동희 고용노동부 군산지청장.

 

 

 

삼양그룹이 식물 자원을 활용한 화이트바이오* 소재, 이소소르비드(Isosorbide) 공장을 국내 최초로 준공하며 친환경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삼양그룹의 화학 사업 계열사인 삼양이노켐(강호성 대표)은 16일 전북 군산 사업장에서 이소소르비드(제품명: NOVASORB®) 상업화 공장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준공식에는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을 비롯해 김관영 전라북도 도지사, 강임준 군산시장 등 약 13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 삼양이노켐 이소소르비드 상업화 공장 전경

 

이소소르비드는 옥수수 등 식물 자원에서 추출한 전분을 화학적으로 가공해 만든 화이트바이오 소재로 BPA(Bisphenol A)와 같은 기존 석유 유래 소재를 대체해 플라스틱, 도료 등의 생산에 쓰인다. 이소소르비드를 이용해 만든 플라스틱은 친환경 제품으로서 탄소배출 저감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내구성, 내열성 등이 뛰어나 식품 용기, 자동차 내외장제, 전자제품 외장재 등의 소재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삼양이노켐의 이소소르비드 공장은 군산 자유무역지역 내 7천평 규모로, 2020년 착공을 시작해 지난해 기계적 완공을 마무리하고 올해 2월부터 상업 생산에 착수했다. 현재 공장의 연산 생산량은 1만 5천톤 규모이며, 향후 설비 효율화와 증설 투자를 통해 연산 3만~4만톤 규모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이소소르비드 상업화 생산이 가능한 기업은 삼양이노켐과 프랑스에 본사를 둔 로케뜨(ROQUETTE) 뿐으로, 국내에서는 삼양이노켐이 유일하다. 삼양이노켐은 이번 공장 준공을 계기로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 공급을 확대해 친환경 사업의 해외 매출 비중을 지속적으로 늘려 나간다는 전략이다.

 

삼양홀딩스 김윤 회장은 준공식 환영사에서 “이소소르비드를 개발하고 연구해온 과정에서 많은 어려운 일이 있었지만 친환경 화이트바이오 사업은 반드시 해야하는 일”이었다며 “바이오매스 기반의 친환경 소재 개발에 이어 대량 생산할 수 있는 공장을 확보하게 되어 기쁘고 영광“이라고 밝혔다. 또한 “향후 화이트바이오 시장의 성장에 발맞춰 이소소르비드 공장의 증설을 추진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함께 저탄소 산업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겠다”고 덧붙였다.

 

삼양이노켐 강호성 대표는 “친환경은 단순한 트렌드를 넘어 기업의 지속가능경영과 미래 성장을 위한 필수 요건”이라며 “이소소르비드를 활용한 친환경 소재 개발도 적극 추진하여 떠오르는 화이트 바이오 소재 시장을 개척하고, 플라스틱 탄소 배출 저감에 기여하는 ESG 경영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양이노켐은 친환경 사업 확대 일환으로 지난 7월 글로벌 에폭시 선도 기업인 국도화학과 친환경 바이오 소재 연구 개발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이소소르비드를 활용한 친환경 에폭시, 코팅제, 접착제, 페인트 공동 연구 개발 및 상업화를 추진하고 있다. 또한, 삼양사는 지난해 4월에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바이오 매스 기반 친환경 폴리카보네이트(PC) 및 부품 개발’ 과제의 총괄 주도 업체로 선정돼 이소소르비드를 이용한 바이오매스 기반 PC 개발과 이를 이용한 자동차용 내장재 부품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다.

 

 

▲ 삼양이노켐의 친환경 화이트바이오 소재 ‘이소소르비드’

▲ 삼양이노켐의 친환경 화이트바이오 소재 ‘이소소르비드’(왼쪽)와 이소소르비드를 활용해 만든 친환경 용기(오른쪽)

 

*화이트바이오
옥수수, 콩, 목재류 등 재생 가능한 식물자원을 원료로 화학제품 또는 바이오 연료 등을 생산하는 기술을 가리킨다. 화이트 바이오는 의약품, 치료와 관련된 레드 바이오, 농수산업, 환경제어와 관련된 그린 바이오와 함께 3대 바이오 산업 분야를 구성한다.

이전글 홈페이지 서버 점검 안내 2022.12.07
다음글 삼양사, 美 식품원료박람회 참가…스페셜티 소재 알리기 ‘박차’ 2022.11.17